Clara's blog

6

담수+수초 어항 현황 – 2016년 5월

5월의 마지막날 짧게 올리는 어항 관리 포스팅! 그간 #2 어항, 일명 ‘새우 어항’에 많은 일이 있었다. 새끼도 많이 낳고, 보는 재미가 쏠쏠 했던 어항이었는데…어느 날!! 어항 안쪽에 붙어 있는 기어다니는 벌레 (나중에 Planaria로 판명 했음)와 실처럼 꼬물꼬물 유영하는 벌레가 관찰되었다. 특히 Planaria (우리가 초등학교 자연시간에 배웠던 그 녀석!!! 자르면 또 생기고..또 생기고 한다능…바로 그놈!!!)는 닦아…

Continue Reading

11

담수+수초 어항 현황 – 2016년 4월

벌써 어항을 설치, 관리한지도 3달이 넘어간다. 지난 번 포스팅 후, 우리는 #2 어항에 새우를 키우기로 했고, red cherry shrimps를 10여마리 들여왔다 (정확히는 인터넷으로 주문해서 받았다..ㅋㅋ). 주변 pet shop에는 다양한 shrimp를 구비하고 있지 않았고, red cherry shrimp의 경우 한 마리당 가격이 생각보다 꽤 비싸서 놀랐었던지라..괜찮은 가격대로 판매 하고 있는 곳을 찾아 주문해서 받았다. 이동 중 몇마리…

Continue Reading

4

담수+수초 어항 현황 – 2016년 2월

이제 어항 세팅을 시작한지도 한달하고 며칠 정도 지난 것 같다. 처음 시작 했을때, 과연 이 물고기들이 다 살 수 있을까? 하는 의문으로 시작했는데…. 이제는 정기적인 관리 시퀀스에 적응 하면서 잘 유지하고 있는 것 같다. 정기적으로 해주고 있는 것은… – 매일 아침 저녁 (배가 너무 통통하다 싶으면 한번 정도는 건너뜀..) 밥주기 – 매일 아침 저녁으로 일정…

Continue Reading

4

파란만장 담수+수초 어항 시작하기 – (2)

물고기 입수 – 블랙 테트라 (01/18/2016) 물고기 없이 어항물을 며칠간 돌리다가, 이제 됐겠지 싶어서 물고기를 사러갔다. 다행이, 집에서 가까운 petco가 깨끗하게 잘 관리되고 있는 것 같아서 일단 거기로!! (실은 다른 지점 갔다가 정말 너무 너무 지저분하고 관리가 엉망인걸 보고 실망한 후, 물고기를 어디서 사야 하나 싶었다. 우리 동네 가까이에 있는 지점은 진짜 깨끗하고 냄새도 안나고 쾌적해서…

Continue Reading

8

파란만장 담수+수초 어항 시작하기 – (1)

어항 구입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서, 이야기는 이렇게 시작 된다.. 강아지나 고양이 같은 pet을 예뻐라 하는 첫째, 하지만 우리는 언제나 그게 얼마나 책임이 막중한 일인지 마구 마구 예를 들어가면서 설명해주고…안된다고 했었다. 그럼..그런 애들을 못키우면 pet fish라도 키우게 해달라고 조르더라. 그래서 한참 생각해보다가 애들의 정서적인 안정에도 좋을 것 같아서 일단 ok를 했고, 지난 크리스마스 때 엄마 아빠가…

Continue Reading